기초이론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대구마라톤협회

  • 기초이론
  • 대회준비및회복
  • 마라톤훈련법
  • 보강운동
  • 마라톤부상
  • 마라톤교실
  • 마라톤 Q & A
  • 해부생리
  • 스포츠영양학
  • 여성과마라톤
  • 울트라마라톤
  • 각종 용품
  • 페이스 챠트
  • 스트레칭
  • 기타
 
기초이론
홈 > 마라톤 교실 > 기초이론

추운 날씨의 달리기는 체온유지에 달렸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종국 작성일17-05-16 23:59 조회479회 댓글0건

본문2

추운 날씨의 달리기는 체온유지에 달렸다.
작성자 :   이종국     61.255.73.136 (2007-11-22 00:51 )열람: 400
 
요즘도 저녁에는 기온이 섭씨 10도 전후로 내려간다. 늦은 오후에 출발한 달리기가 2시간을 넘어서고 해가 진 뒤에 맞바람을 맞으며 돌아오는 길에 물을 마시려 매점 앞에 멈추어 서거나 힘들어 조금 걷기라도 하면 노출된 팔에는 소름이 돋으며, 몸이 식으며 자신도 모르게 부르르 몸이 떨리는 전율성 오한을 경험한다.

자신의 의지와 관계없이 일어나는 이런 불수의적 근육의 수축활동인 전율 혹은 오한은 체온 조절 중추인 시상하부의 통제 하에 중심체온의 감소에 대한 우리 몸의 보호반응으로 일어난다. 이런 오한으로 평상시 안정시 대사에 의한 체열 생산의 3배까지 열생산이 증사할 수도 있다. 그러나 이런 열생산도 체내에 글리코겐의 저장 정도에 의존하기 때문에 장거리 달리기 후반부에 저장된 글리코겐이 상당히 부족한 상태에서는 체열 생산에 한계가 있다는 문제가 있다.

그리고 추울 때 피부에 소름이 돋는 것은 피부로 가는 혈액을 신체 중심부로 향하게 하여 전도와 대류에 의한 체열의 손실을 최소화하여 체온을 보호하려는 우리 몸의 자연 방어 현상이다. 이런 기전의 체열보호는 머리와 손의 피부에는 해당이 되지 않기 때문에 날씨가 추울 때는 모자와 장갑을 반드시 착용해서 머리와 손의 피부를 추위로부터 보호해야 되는 것이다.

추운 날씨에 옷을 입는 보편적인 이유는 피부와 접촉하고 있는 공기를 감싸기 위한 것인데, 공기는 열을 잘 전달하지 못하므로 옷에 의해 공기가 피부 온도로 더워지면 그 자체가 단열제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주자들이 더울 때 입는 옷은 바람이 잘 통하여 열손실이 잘 되도록 디자인 되어 있기 때문에 민소매 셔츠와 팬티만 입고 겨울철 대회에 참가하는 것은 체온유지 측면에서 아주 위험한 결정이라 하겠다.

바람이 통하지 않는 옷을 입고 운동 중에 분비되는 땀에 옷이 젖거나 눈을 맞아 젖게 되면 건조한 날씨에서는 문제가 되지 않지만, 바람이 불고 습한 날에는 의복의 단열효과가 완전히 사라져서 쉽게 저체온증에 걸릴 수 있으므로 조심해야 한다. 겨울철에도 옷감의 구멍들을 통해 땀이 기화되어 공기가 이동될 수 있는 옷을 입는 것이 맨 안쪽에 입는 옷이 오랫동안 건조한 상태로 남아있도록 해주어 체온 유지에 도움이 되는 것이다.

몸과 바깥의 대기 사이의 온도차이에 의한 열의 이동인 대류에 의한 체온 소실도 적절한 의복을 착용한 상태에서는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외부 기온이 섭씨 20도 이하로 떨어지면 바람의 유무가 중요한 요인이 된다. 또 증발에 의한 열소실도 춥고 건조한 날씨에서는 주자가 인식하지 못하는 사이에 문제로 나타날 수 있다.

겨울철에는 체온을 유지할 정도로 충분한 옷을 입어야 하겠지만, 땀을 흘릴 정도가 되어서는 안되며, 달리면서 땀이 나기 전에 지프를 이용하여 의복이 땀에 젖어 단열효과를 소실하지 않도록 잘 조절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 가능하면 처음에 바람을 맞으며 달리는 것이 좋은데, 이렇게 함으로써 체내에 에너지가 충만하고 빨리 달릴 수 있으며 체열 생산이 활발할 때 가장 바람에 의한 체열소실에 적절히 대응할 수 있으며, 달리기 후반에 에너지가 소진되어 몸이 피로하고 달리기 속도가 느려지고, 체열생산도 적어질 때 바람을 등뒤로 맞으며 바람의 힘으로 쉽게 돌아올 수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가능하면 무슨 문제가 생겨도 쉽게 다른 사람들의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많은 주자들이 다니는 주로를 선택하여 운동을 하는 것이 좋고, 나중에 돌아올 때 피로해져서 걷지 않을 수 없을 정도로 멀리까지 달리면 절대 안된다. 섭씨 0도에서 시속 16km로 달릴 때보다 휴식할 때는 체온유지에 단열기능이 최소 4배정도 되는 의복이 필요하다고 한다. 그러므로 추운 날 장거리를 달릴 때는 걸을 경우를 대비해서 항상 여분의 옷을 허리에 두르거나 배낭에 매고 다니는 것이 좋고, 앞쪽에 지프가 달리고 모자가 있는 방수 처리된 가벼운 홑겹의 쟈켓형태의 옷을 하나만이라도 휴대하고 다니는 것이 좋다.

추운 날씨의 운동에 적절한 옷차림은 춥고 바람이 불거나 눈이 오는 습한 날씨에 체열 소실을 최소화하는데 필수적이다. 머리와 손은 피하 혈관 수축에 의한 보호를 받지 못하기 때문에 겨울철 체온 소실이 가장 많은 부위이므로 반드시 모자나 장갑으로 적절히 보호해야 한다. 얇은 옷을 여러 겹 겹쳐 입고 가장 바깥에 방수된 방풍자켓을 입는 것이 운동하는 동안 체열 소실을 방지하여 쾌적한 달리기를 가능하게 한다. 나의 개인적인 경험은 옷을 조금 많이 입고 달리다가 땀이 나기 직전에 벗는 것이 저체온증이 발생하는 위험에 노출되는 것보다 더 안전하고 좋다는 것이다.

추운 날씨에 운동을 하더라도 우리 몸은 항상 체열을 생산하고 또 체열의 소실을 최소화하여 체열의 균형을 유지하려고 한다. 시간이 지나고 반복 노출되면서 이런 좋지 않은 기후에서도 몸이 더 효율적으로 황동할 수 있도록 적응을 하기는 하지만, 여름철의 고온 순응에 비해서는 적응력에 한계가 있다. 그러므로 경험자들은 문제가 적지만, 준비가 되지 않았거나 추위에 순응되지 못한 주자들은 가벼운 마음으로 겨울철 산행을 나섰다가 불의의 사고를 당하는 사람들처럼 아주 심각하고 치명적인 상황에 봉착할 수 있기 때문에 항상 체온유지와 글리코겐 섭취(칼로리 유지)에 유의해야 해야 한다.

출처 : 항상 즐겁고 건강한 달리기 생활되시길 빕니다. 이동윤 드림 / 2007-11-21 / (한국 마라톤 협회지 11월호 게재)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8건 1 페이지
기초이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8 달리기 위해 태어난 인간 인기글 이종국 2019-08-29 128
117 나이 들수록 달리기 기능은 감소한다. 그 이유는? 인기글 이종국 2019-06-10 194
116 ​인간 지구력 한계치, 마침내 찾았다…“휴식 수준의 2.5배가 정점” 인기글 이종국 2019-06-08 179
115 땀 흘리는 운동, 매일 하면 질병 예방에 효과 없다? 인기글 이종국 2019-05-06 228
114 잘 서고 잘 걷게 하는 '필수 근육' 단련하세요 인기글 이종국 2019-04-02 243
113 힘들어야 '진짜 운동'… 말 못할 만큼 숨차야 효과 인기글 이종국 2018-11-24 393
112 노년층 근육의 質 높이려면.. 운동에 '속도'를 더하라 인기글 이종국 2018-05-15 362
111 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다이어트를 다이어트하자! 인기글 이종국 2018-04-17 402
110 '근육량이 노년건강의 핵심, 65세이상 고령층 근육 줄면 건강악화 5배 높아져' 인기글 이종국 2018-04-10 433
109 운동습관에 성공하기 위해 하면 안되는 것이 있을까? 인기글 이종국 2017-09-18 535
108 즐겁게 달리는데 근력운동이 필요할까? 인기글 이종국 2017-07-25 684
107 물 많이 마셔야 하는 사람 VS 적게 마셔야 하는 사람 인기글 이종국 2017-07-18 39165
106 2시간 이상 심한 운동, 장 건강 해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6-08 571
105 완주를 위한 마라토너의 달리기 자세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1017
104 눈 속을 즐겁게 달리려면...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401
103 운동 직후 어떻게 풀어야 몸에 좋은가요?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632
열람중 추운 날씨의 달리기는 체온유지에 달렸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80
101 겨울철 달리기 수칙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529
100 겨울달리기에 관한 진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673
99 달리면 수명도 늘어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10
98 확신을 갖고 운동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51
97 가을철 즐거운 달리기를 위하여...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377
96 운동의 특정성을 알고 하자.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26
95 운동도 똑똑하게 해야 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46
94 마라톤 대회에서의 벽을 빨리 깨려면...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439
게시물 검색
대구마라톤클럽은 1999년 7월7일 대구지역 최초로 결성된 마라톤클럽입니다.
2001년 1월1일 달구네(달리기를 좋아하는 대구네티즌)에서 대구마라톤클럽으로 클럽명이 변경되었습니다.
2012년 6월4일 사단법인 대구마라톤협회로 재창단 되었습니다.
[42659] 대구광역시 달서구 두류공원로50길 23 (두류동 선빌파크타운 7호)
Copyright © 2016 대구마라톤협회 All rights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