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이론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대구마라톤협회

  • 기초이론
  • 대회준비및회복
  • 마라톤훈련법
  • 보강운동
  • 마라톤부상
  • 마라톤교실
  • 마라톤 Q & A
  • 해부생리
  • 스포츠영양학
  • 여성과마라톤
  • 울트라마라톤
  • 각종 용품
  • 페이스 챠트
  • 스트레칭
  • 기타
 
기초이론
홈 > 마라톤 교실 > 기초이론

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다이어트를 다이어트하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종국 작성일18-04-17 00:12 조회182회 댓글0건

본문2

 

 


[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다이어트를 다이어트하자!

 

  • 편집국
  • 승인 2018.04.16 10:18


 

 

자연생태계에서 과체중이나 비만은 없다
이윤희운동생리학 박사이윤희
운동생리학 박사
파워스포츠과학연구소 대표

어느 때부터인가? 우리나라에서는 먹는 것과 관계해서는 말미에 ‘다이어트에 좋다’ 는 말이 필수적으로 따라다니는 것 같다. 

언론에서 부추기는 경향도 있고 모든 사람들의 공동관심사이기도 한 가 보다. 특히 지상파,케이블방송이나 기타 온라인잡지 등에서는 이런 말을 쓰지 않으면 방송,기사가 되지 않는 것으로 여기지는 않나?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다. 

과연 사회학적 관점에서 타당한가? 일시적인 유행인가? 마케팅의 일환인가?

우리 인류는 지구상에 태어나서 지금까지도 평균적으로 보면 식량이 늘 부족한 상황에 놓여있다. 그렇기에 신체는 생명을 유지하기 위하여 필사적으로 에너지를 가능하면 신체의 각 부분에 저장하는 방향으로, 한편으론 효율적으로 사용하게 끔 대사시스템이 진화하여 오늘날에 이르게 되었다. 

일부 선진국을 제외하면 중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일부의 나라들은 식량이 부족하여 굶어 죽는 뉴스가 단골을 이루고 있는데 반하여, 우리나라는 일부 계층을 제외하면 비교적 식량이 자급자족은 아니더라도 빈곤한 수준은 아닌 것으로 판단된다. 

쌀을 포함하여 일부품목은 계산상으로는 자급자족하는 것으로 발표되지만 실질적으로는 수입을 제외한다면 충분치 않은 것이 실제 상황임을 깨우칠 필요가 있다. 

즉 지금의 현상은 수입에 의존하여 식량이 자급자족되는 것으로 보이는 허상 또는 신기루의 착각 속에 있는 것이 냉철한 현실이다.

2000년대를 분기점으로 국민소득이 약간 향상되면서 일부계층은 섭취 에너지의 과잉시대에 살고 있다. 텔레비전은 과장한다면 하루 종일 먹는 방송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저 먹지 못해 안달이 난 사람들처럼, 남을 먹여야 되는 역사적 사명감을 타고난 사람처럼 먹는 것을 강권 하다시피 한다. 이래놓고 한편에서는 다이어트의 광풍이 계속되고 있다.

 

지치지도 않으며 무던히도 줄기차게 새 역사를 창조하려는 듯 먹어놓고, 입으로는 다이어트 해야 한다고 한다. 병주고 약주고?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많은 다이어트 방법, 체중이 감소한다는 다양한 방법들이 소개되어 일순간 유행을 하다가 소멸될 때 쯤 또 다른 다이어트 방법이 소개되고 이런 흐름이 지속되고 있다. 

다만 아쉽게도 학문적으로 분석한다면 0.5%의 사람들이 다이어트(체중감소, 유지)에 성공한다고 한다.

얼마 전에는 ‘고지방 저탄수화물 다이어트’가 소개되어 갑자기 관련 식품이 잘 팔린 적이 있다. 속내는 관련업계의 판매촉진 활동임이 자명하지만 그래도 대중은 아무 생각 없이? 따라한다.우르르 몰려가 상품을 동내야 직성이 풀리는 것처럼. 그리고 전문가라고 소개되는 사람들은 여기에 부채질을 한다. 

본인의 어떤 가치를 올리기 위해 양심과 그릇된 지식을 팔거나 혹은 인체대사를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던가?  과연 그게 될까요? 몇 명이 성공할까요? 우리 신체 대사가 이상없이 버텨낼까요? 얼마나 지속가능하며 몇 달,몇 년을 그런 식생활을 유지할 수 있을까요?

외부에서 운동, 영양을 포함한 건강강좌를 하다보면 흔히들 이렇게 여쭤보신다. "저~어떻게 하면 살을 뺄 수 있을까요?” 

과체중, 비만의 원인이 무엇인가?를 알면 그 해결방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불행히도 용납하기 싫지만 신체가 필요한 에너지보다 더 많이 섭취하고 남은 에너지가 지방으로 저장되어서 과체중이나 비만으로 간 것이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조금 부족하다 싶을 정도로, 필요한 만큼만 먹으면 되는 아주 간단한 것이다. 그 이상 먹는 것은 인간이 할 짓이 아니다. 

적어도 성인이라면, 해당되는 분들은 자신의 정신세계를 냉철하게 분석, 판단할 필요가 있다. 만약에 더 먹고 싶으면 그만큼 몸을 움직여 남는 에너지를 소모해야 한다.즉 평생에 걸쳐 심리적인 갈등이나 부담없이 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이 가장 현명한 것이다. 

일시적인 무슨 무슨 방법으로 ‘체중관리를 해보겠다, 성공한다’는 환상을 버릴 때가 되었다. 그리고 되지도 않는다. 



동물의 세계를 둘러보자. 자연생태계에서는 과체중이나 비만은 없다. 이것이 현실이요 진실인 것이다. 자연생태계에서 과체중, 비만은 그 개체의 죽음을 뜻하기 때문이다.


이윤희 
-운동생리학 박사
-대한운동영양학회 부회장
-이제는 운동도 식사처럼 삶의 일부라고 생각하는 '파워스포츠과학연구소 대표'
-(주)파시코 대표이사
-국가대표 선수 영양컨설팅, 운동, 100세건강, 영양섭취 관련 수많은 기업 강연 전문가.
-보디빌딩 1급 지도자.
-풀코스 마라톤 230여회 
-울트라마라톤 50여회 완주 매니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3건 1 페이지
기초이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3 힘들어야 '진짜 운동'… 말 못할 만큼 숨차야 효과 이종국 2018-11-24 60
112 노년층 근육의 質 높이려면.. 운동에 '속도'를 더하라 인기글 이종국 2018-05-15 129
열람중 이윤희 박사의 건강칼럼] 다이어트를 다이어트하자! 인기글 이종국 2018-04-17 183
110 '근육량이 노년건강의 핵심, 65세이상 고령층 근육 줄면 건강악화 5배 높아져' 인기글 이종국 2018-04-10 207
109 운동습관에 성공하기 위해 하면 안되는 것이 있을까? 인기글 이종국 2017-09-18 333
108 즐겁게 달리는데 근력운동이 필요할까? 인기글 이종국 2017-07-25 401
107 물 많이 마셔야 하는 사람 VS 적게 마셔야 하는 사람 인기글 이종국 2017-07-18 38526
106 2시간 이상 심한 운동, 장 건강 해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6-08 352
105 완주를 위한 마라토너의 달리기 자세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601
104 눈 속을 즐겁게 달리려면...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191
103 운동 직후 어떻게 풀어야 몸에 좋은가요? 인기글 이종국 2017-05-17 384
102 추운 날씨의 달리기는 체온유지에 달렸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49
101 겨울철 달리기 수칙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86
100 겨울달리기에 관한 진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330
99 달리면 수명도 늘어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06
98 확신을 갖고 운동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16
97 가을철 즐거운 달리기를 위하여...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177
96 운동의 특정성을 알고 하자.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10
95 운동도 똑똑하게 해야 한다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24
94 마라톤 대회에서의 벽을 빨리 깨려면...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31
93 달리기가 가르쳐 준 15가지 삶의 즐거움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39
92 꾸준하게 달리기 인기글 이종국 2017-05-16 228
91 달리기를 통한 살빼기 (체지방태우기) 인기글 이종국 2017-05-13 393
90 스모그나 오존 경보하의 달리기...과연 위험할까? 인기글 이종국 2017-05-13 184
89 운동 후에는 찬물 목욕이 좋을까? 인기글 이종국 2017-05-13 548
게시물 검색
대구마라톤클럽은 1999년 7월7일 대구지역 최초로 결성된 마라톤클럽입니다.
2001년 1월1일 달구네(달리기를 좋아하는 대구네티즌)에서 대구마라톤클럽으로 클럽명이 변경되었습니다.
2012년 6월4일 사단법인 대구마라톤협회로 재창단 되었습니다.
[42659] 대구광역시 달서구 두류공원로50길 23 (두류동 선빌파크타운 7호)
Copyright © 2016 대구마라톤협회 All rights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